원헌드레드 시즌 5 (2018) 드라마



너무 긴장감이 떨어진대다가.

이제는 다른행성으로라니.

결국 몬티/하퍼를 위한 시즌인건가.


[코미디] 리자의 달콤, 살벌한 연애 (2018) 영화


여우 요괴?일본과 헝가리?

헛웃음도 안나오는 블랙 코미디.

[공포]요녀전설 세이렌 X 마성의 유혹 (2008) 영화


결론도 결말도 없는 영화

[SF] 새턴 3 (1980) 영화

처음에 왜?

일찍이 예견되었던 AI 역습.

쓰르라미 울 적에 ひぐらしのなく頃に (2006) 애니매이션


벗어나지 못한 6월의 뫼비우스의 띠.

[미스터리] 베스커빌가의 개 (1988) 영화


영국 발음의 셜록홈즈.

21세기의 홈즈/왓슨과는 전혀 다른 스타일.

[드라마] 따라지: 비열한 거리 (2014) 영화


어디선가 본듯한 영화가 적어도 5편.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
구글